Main Document

The name of Dokdo+

The name of Dokdo

Usanguk, previous name of Ulleungdo, which was established by the natives of the island, was reverted to Shilla in...

EAST SEA GALLERY

Issue & News

해병대는 2018~2020년 사이를 목표로 전략도서방위사령부와 독도방어를 위한 울릉부대를 각각 창설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병대는 19일 충남 계룡대 해군본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 업무보고 통해 "중국과 일본 등 주변국 상륙전력 증강에 따른 선제적 대비책을 강구하고 있고, 서북도서 방어 위주에서 주변국 위협을 동시에 대비한 전략도서방위사령부로 전환을 추진 중"이라며 "현재 순환식으로 운용 중인 울릉부대 편성을 추진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울릉부대가 편성되면 평시 또는 유사시 독도로 접근하는 불특정위협 세력을 차단하는 임무를 수행합니다.
Origin: world.kbs.co.kr/korean/news/news_Po_detail.htm?No=293125
... See MoreSee Less

View on Facebook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지난 2008년 미국 의회도서관이 독도 관련 도서 분류의 주제어를 '독도'에서 '리앙쿠르 록스'로 바꾸려는 계획을 보류시키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던 김하나(여·41) 씨가 '제35회 캐나다 한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18일 한인상 이사회(이사장 신숙희)에 따르면, 밴쿠버 브리티시컬럼비아대(UBC)의 아시아도서관장으로 재직하는 김 씨는 독도를 지키고, 토론토대 동아시아도서관에서 12년간 한국학 사서로 일하면서 캐나다 내 최대 한국학 장서가 보관된 곳으로 발전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문화상' 수상자로 뽑혔다.

Origin: www.yonhapnews.co.kr/international/2017/09/18/0608000000AKR20170918066100371.HTML?template=7387
... See MoreSee Less

View on Facebook

교육부와 경상북도, 내일신문은 29일부터 2박3일간 미국·중국·일본·러시아 등 102개국 학생 163명이 참가하는 '외국인 유학생 독도 비정상회담'을 연다.

이번 행사는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독도와 세계 평화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울릉도·독도 일대에서 진행한다.

행사 기간에는 국제구호전문가 한비야 씨가 '청년과 용기'를 주제로 연설하고, 미국 국방부 아시아태평양 지역 안보담당을 역임한 알렉산더 닐(Alexander Neill)씨가 세계 평화를 위한 청년들의 역할에 대해 강연한다.

참가 학생들은 분임 토론을 통해 세계평화선언문을 채택하고 울릉도와 독도를 직접 둘러본다. (연합뉴스)

Origin: koreatimes.co.kr/www/news/nation/2017/08/113_235580.html
... See MoreSee Less

View on Facebook

대한민국 해병대는 지난 20일 동해에 위치한 울릉도에서 전투 훈련을 하였습니다. 저번주에 시작된 한 달간의 긴 훈련에 90명의 해병대가 참여하였으며 이 훈련의 목적은 독도와 울릉도를 적으로부터 수호하는 것입니다. 2013년 훈련을 시작한 후 가장 많은 해병대가 참여하였습니다.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의 해병대가 있기 때문에 독도는 오늘도 평화롭습니다!!
Origin: www.koreatimes.co.kr/www/nation/2017/08/115_235051.html
... See MoreSee Less

View on Facebook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Copyright © 2012-2015 By OSO Co.Ltd. All right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