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글로벌 독도 홍보대사’ 발대식 거행

[경상매일신문=이종팔기자]

경북도와 반크는 지난 17일 안중근의사기념관 강당에서 ‘제13기 글로벌 독도홍보대사 발대식’을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홍보대사 선발 서류전형을 통과한 전국 중·고등학생 및 대학생 150여 명이 참가해 비전선포식, 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독도홍보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발대식에서 독도홍보 전문가 교육을 받은 참가자들은 온·오프라인을 통해 독도와 동해에 대한 표기오류 제보와 시정 요청 활동과 더불어 독도를 통한 대한민국 홍보, 수업보고서 활동, 홍보블로그 운영 등의 미션을 수행하며 국제사회 속에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일본의 영토침탈 실상을 알리는 활동을 펼친다.

글로벌 독도홍보대사는 2012년부터 12기수를 운영해 1,959명이 관련교육을 수료했으며, 이 중 661명이 홍보대사로 위촉돼 전 세계 외국인들에게 독도가 한국의 고유영토임을 알리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박기태 반크 단장은 “홍보대사가 되기 위해 활동을 시작한 150명의 청소년들은 단순한 독도홍보활동이 아닌 역사를 바르게 알리는 활동을 하는 것이며, 이 청소년들이 자라나 미래 한국사회를 올바로 세워갈 것이라 확신한다”말했다.

원창호 경북도 독도정책과장은 “급변하는 멀티미디어 환경에서 경북도는 온라인 독도홍보를 위해 반크와 협력, 그동안 글로벌 홍보대사를 양성해 왔다”며 “경북도와 반크는 전세계 온·오프라인 매체에 잘못 기록된 정보를 수정하고 독도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세계에 알리는데 더욱 매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http://www.ksmnews.co.kr/default/index_view_page.php?idx=226497&part_idx=274#09HT

 

0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

CONTACT US

We're not around right now. But you can send us an email and we'll get back to you, asap.

Sending

Copyright © 2012-2015 By OSO Co.Ltd. All right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